2022.01.29 (토)

  • 맑음속초2.6℃
  • 맑음1.6℃
  • 맑음철원0.0℃
  • 맑음동두천1.5℃
  • 맑음파주0.4℃
  • 맑음대관령-1.8℃
  • 맑음백령도-0.7℃
  • 맑음북강릉5.1℃
  • 맑음강릉7.1℃
  • 맑음동해4.1℃
  • 맑음서울0.2℃
  • 맑음인천-0.4℃
  • 맑음원주1.7℃
  • 구름많음울릉도2.1℃
  • 맑음수원0.8℃
  • 맑음영월2.3℃
  • 맑음충주2.2℃
  • 맑음서산0.3℃
  • 맑음울진4.4℃
  • 맑음청주1.3℃
  • 맑음대전3.9℃
  • 구름조금추풍령1.4℃
  • 맑음안동3.5℃
  • 구름조금상주3.5℃
  • 구름조금포항7.0℃
  • 구름조금군산3.2℃
  • 구름조금대구5.1℃
  • 구름조금전주3.1℃
  • 구름조금울산6.8℃
  • 구름많음창원5.2℃
  • 구름조금광주4.0℃
  • 구름조금부산7.4℃
  • 구름많음통영7.5℃
  • 구름조금목포1.4℃
  • 구름많음여수6.6℃
  • 구름많음흑산도2.2℃
  • 구름많음완도4.9℃
  • 구름조금고창1.5℃
  • 구름조금순천4.6℃
  • 맑음홍성(예)1.5℃
  • 구름많음제주5.6℃
  • 구름많음고산4.3℃
  • 구름많음성산4.9℃
  • 구름많음서귀포9.5℃
  • 구름조금진주7.9℃
  • 맑음강화0.8℃
  • 맑음양평1.7℃
  • 맑음이천2.0℃
  • 맑음인제1.4℃
  • 맑음홍천1.1℃
  • 맑음태백-0.3℃
  • 맑음정선군1.3℃
  • 맑음제천1.1℃
  • 맑음보은2.1℃
  • 맑음천안0.6℃
  • 맑음보령1.5℃
  • 맑음부여3.8℃
  • 맑음금산3.0℃
  • 맑음2.0℃
  • 구름조금부안1.9℃
  • 맑음임실2.4℃
  • 맑음정읍1.3℃
  • 맑음남원3.4℃
  • 맑음장수1.6℃
  • 맑음고창군1.8℃
  • 구름많음영광군1.3℃
  • 구름조금김해시7.3℃
  • 맑음순창군2.7℃
  • 구름조금북창원6.8℃
  • 맑음양산시8.1℃
  • 구름조금보성군6.5℃
  • 구름조금강진군5.2℃
  • 구름조금장흥4.7℃
  • 구름조금해남2.3℃
  • 구름조금고흥6.4℃
  • 구름조금의령군8.4℃
  • 맑음함양군5.9℃
  • 구름많음광양시8.1℃
  • 구름조금진도군2.0℃
  • 맑음봉화3.3℃
  • 맑음영주1.9℃
  • 맑음문경2.5℃
  • 맑음청송군3.8℃
  • 맑음영덕5.1℃
  • 구름조금의성4.9℃
  • 맑음구미4.8℃
  • 맑음영천4.4℃
  • 맑음경주시5.8℃
  • 맑음거창4.8℃
  • 맑음합천7.7℃
  • 구름조금밀양6.8℃
  • 구름조금산청6.1℃
  • 구름많음거제5.4℃
  • 구름조금남해6.3℃
기상청 제공
경기도교육청, 경기도민 근현대사 교육 공감대 높아
  •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

커뮤니티

경기도교육청, 경기도민 근현대사 교육 공감대 높아

- 10명 중 9명, 자녀 역사교육 체험활동에 참여시킬 의향 있다 -
도교육청, 5~6일 ‘경기도 교육정책 및 3·1운동 100주년 도민인식’ 여론조사
◦ 경기도민 10명 중 8.9명, 근현대 역사교육 강화 필

경기도교육청(교육감 이재정)이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경기도민 10명 중 8명 이상은 ‘근현대 역사교육 강화’가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또, 경기도민 10명 중 9명은‘학생주도 역사교육’이 이루어지는데 찬성하며,‘자녀의 독립운동 역사체험’에 참여 의사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

경기도교육청이 3월 5일부터 6일까지 경기도민을 대상으로 진행한‘경기도 교육정책 및 3·1운동 100주년 도민인식’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‘근현대 역사교육 강화의 필요성’을 묻는 질문에 경기도민의 89%가(매우 그러함 65.1%, 대체로 그러함 23.5%) 필요하다고 응답했다.

 

근현대 역사교육이 추구해야 할 중점방향에 대해서는‘근현대 역사에 대한 인식’(64.1%), ‘평화통일 대비 역사관 정립’(38.7%), ‘현재 삶에 대한 통찰’(34.1%),‘세계사와 한국사의 이해’(30.9%), ‘민족 정체성 함양 교육’(26.5%) 순으로 나타났다.

‘독립운동 역사체험’등 국내·외 독립운동 유적지 탐방 및 다양한 역사체험 활동에 자녀를 참여시킬 의향이 있다는 응답도 93%(매우 그러함 63.5%, 대체로 그러함 29.5%)로 압도적으로 높았다.

역사탐구와 체험활동에서‘학생 주도성을 키워 나가는 역사교육’을 정책적으로 추진하는 것에‘찬성’이 90.5%(매우 찬성 48.1%, 찬성하는 편 42.4%)로 높게 나타났다.

 

또한 ‘평화 관점 역사교육의 주요 방법’으로는‘근현대사 독립운동 역사 체험프로그램’(52.1%), ‘역사자료 활용’(32.6%), ‘학생 교사 역사 탐구활동 지원’(31.5%) 등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김광옥 경기도교육청 민주시민교육과장은“이번 여론조사를 통해 도민과 학부모들이 근현대 역사교육의 필요성에 공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”며, “경기도교육청은 학생들이 올바른 역사관을 갖고 역사의 주체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하고 흥미로운 역사체험 프로그램을 개발해 나가겠다”고 밝혔다.

한편, ‘경기도 교육정책 및 3·1운동 100주년 도민인식 조사’는 경기도교육청이 여론조사업체 리얼미터에 의뢰했다. 이번 조사는 경기도에 거주하는 만 19세 이상 성인 남녀 806명을 대상으로 2019년 3월 5일부터 6일까지 이틀간 실시됐다. 표본오차는 95% 신뢰수준에 ±3.5%p, 응답률은 14.1%이다.




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